Thursday, July 14, 2016

독일, 마이너스 이자율 국채 발행 - 일본에 이은 2번째 국가

수요일, 독일의 10년만기 국채 이자율이 -0.05로 떨어지면서 사상 최초로 네거티브 상태가 되었다.

이는 세계적 불확실성이 증가함에 따라 이자율이 급락함에도 아랑곳 않고 상대적으로 높은 등급의 국채를 보유하려는 투자심리를 드러내는 것이다.

2차시장에서는 독일의 10년 만기 국채가 지난 3주 동안 마이너스 이자율에서 거래되고 있다. 이러한 증상은 세계도처에서 나타나고 있다. 지금 당장의 채권시장 환경은 좋으며 투자자들은 독일 국채를 사들이고 있다.

Germany second G-7 country after Japan to issue negative yield bon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