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August 5, 2016

중국과 러시아가 금을 사들임으로써 금값이 상승

중국과 러시아는 금을 사 모으고 있다고 마켓와치(Marketwatch)가 보도했다.

러시아와 중국의 금 비축 정책이 금값이 2년래 최고치로 올라가는데 일조를 했다. 금생산량에 있어 중국은 세계 1위이며 러시아는 3위 국가다.

중국은 인민폐를 금으로 담보함으로써 국제기축통화로 만들기 위해 금을 사모으고 있으며, 러시아는 미국달러 의존도를 낮추어 경제제재 등의 위험을 줄이기 위하여 금을 사모으고 있다.

Going for Gold: Price of Bullion Surges as China and Russia Amass Precious Me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