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August 7, 2016

러시아에 투자하는 똑똑한 돈

러시아는 지난 5월의 성공적인 국채발행에 이어, 올 해 말에 더 많은 국채를 발행할 계획을 하고 있다. 러시아는 5월 24일에 이자율 4.75 퍼센트의 10년 만기 유로본드 1십7억5천만달러어치를 발행하였다.

벨기에 브뤼셀에 본부를 두고 있는 유로클리어 뱅크 (Euroclear Bank)와 독일증권거래소가 소유하고 있는 클리어스트림 (Clearstream) 등 두 회사가 러시아의 유로본드 업무를 하고 있다.

국제 국채시장의 채권 가운데 이자율이 0 (zero)이하인 국채가 30 퍼센트 정도에 이르는 상황이다. 이자율이 낮은 서방국가의 국채 보다는 수익성이 더 높은 러시아 등과 같은 신흥국의 국채를 찾는 투자자들이 늘어 나고 있다.

슈로더의 자금 매니저인 Jim Barrineau는 "신흥국가 시장에 매력을 가지고 있다. 특히, 러시아와 브라질의 국채를 추천한다. 두 나라의 경제기반여건이, 비록 연극처럼 빠르지는 않지만, 개선되고 있다."고 말했다.

>> Eurobond [유로본드] 자국 밖에서 제3국의 통화로 발행하는 채권
>> Schroders plc [슈로더 피엘씨] 영국의 다국적 자산관리회사

Smart Money Invests in Russia: Euroclear Gives Green Light to Russian Bon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