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

2019 ~ 2020 영국 파운드 환율 전망 GBP/USD 1.1725 1.1204 - 시장통료

Image
영국 파운드(pound)가 다시 긴 하락을 시작한 것 같습니다.
파운드/달러 (GBP/USD) 환율의 큰 흐름은 여전히 하락추세에 있습니다.  1.32가 저항선임이 확인된 것으로 보이고, 지지선은 1.1725와 1.1204 정도로 잡아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단기 저항선은 1.295 선이 될 것 같고, 어떤 이유를 달아 반등하면, 매도 시각에서 헤아리는 것이 나을 것으로 보입니다. 2016년 10월 저점인 1.1725 선에서 큰 출렁임이 있겠지만, 결국은 그 저점을 깨고 하락하지 않겠나 싶습니다.

[GBP/USD 파운드/달러 환율 월간 그래프]

영국이 유럽연합(EU)에서 탈퇴하는 것을 이르는 브렉시트(Brexit)를 가지고 야단법석입니다. 브렉시트는 겉으로 드러난 매우 피상적인 것에 지나지 않을 것입니다. 파운드의 앞날은 브렉시트가 아니라, 브렉시트라는 장막 뒤에 가리워진 실제적 처지에 따라 흐를 것임은 자명한 이치일 것입니다.

영국은 유럽연합에 예속되어 있는 다른 나라들과는 달리, 자체적인 중앙은행과 자체적인 통화인 파운드를 가지고 있고, 자체적인 통화정책을 수행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이탈리아 등 다른 나라들이 유럽연합을 탈퇴하겠다는 것과는 근본적으로 차이가 있습니다.

주지하다시피, 미국 달러 가치는 끊임없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그런데, 파운드는 그러한 달러 보다 더 떨어지고 있습니다. 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가를 짚어 헤아려 볼 필요가 있을 것입니다.

부연)
영국 파운드를 GBP라 부르고, GBP는 Great Britain Pound 또는 Great British Pound를 줄인 말이므로, 곧  대영제국(大英帝國) 파운드화 라는 말입니다. 영국을 일러 "해가 지지 않는 나라"라고 하였습니다. 세계 곳곳을 군대로 침략 유린하여 식민지화 한 제국주의임을 잘 드러내는 것입니다. 이른바 "영국 신사"라는 말을 누가 지어 내어 퍼뜨렸을까...? 한 번쯤 헤아려 보면 좋겠습니다.

>> 브렉시트 뜻, 배경, 의미…

미국 부채규모 22조달러 GDP의 105%, 달러 가치 97% 폭락 - Egon von Greyerz

Image
미국 부채 55배 증가
1971년 미국 부채 규모는 4천억달러였고, 이는 미국 국내총생산(GDP)의 34%였다. 2019년 현재 미국의 부채규모는 22조달러이고, 이는 GDP의 105%이다.


미국 정부의 무한정적인 달러 찍어내기 정책의 결과는 이자율 상승과 함께 채권시장 붕괴로 이어질 것이다. 연준(fed)은 감당할 수 없는 부채에 짓눌려 더 이상 시장을 조작할 수 없는 처지가 될 것이다. 그 시점이 되면, 미국 이자율은 아무리 적게 잡아도 10% 까지는 올라갈 것이고, 20% 이상으로 치솟을 가능성이 훨씬 더 높다.

미국정부 부채규모는, 현재의 추세대로 간다면, 5년 뒤인 2025년에는 무려 40조달러로 늘어날 것이다. 생각해 보시라. 부채 40조달러에 이자율이 15%이면 어떻게 되겠는가. 미국정부가 부채에 대한 이자로 지급해야 할 돈이 자그마치 6조달러이다. 6조달러는 어느 정도의 돈인가. 미국이 거두어 들이는 모든 세금의 총합계가 6조달러다. 다시 말하자면, 모든 조세수입의 100%가 부채에 대한 이자로 나가는 것이다.

문제는 거기에서 그치지 않는다. 이자율이 상승하고 경제가 침체됨에 따라, 미국정부가 거두어 들이는 세금은 그 만큼 더 줄어들 것은 뻔한 일이다. 그러면, 그들은 이를 빌미로, 달러를 더 많이 찍어 낼 것이고, 그에 따라 이자율은  더 높이 상승할 것이고, 결국에는 파산 말고 무엇이 있겠는가.


미국 달러 가치 97% 폭락
1971년 이래, 미국 달러의 실질적 가치 (구매력 購買力, purchasing power)는 97% 폭락하였다. 그렇지만, 현재 기준으로 미국달러는 아직도 매우 과대평가되어 있다.



금값이 온스당 10,000달러 또는 그 이상으로 치솟는 것을 나는 진정코 바라지 않는다. 그렇지만, 나는 기어이 그러한  일이 일어나리라고 확신한다. 그것은 단순한 예상이 아니라, 우리에게 닥칠 현실이다.

>> 미국 부채와 금값 14000달러, 금/석유 담보, IMF SDR / 암호전자달러-크립토달러 - Egon von Greyer…

정부 자료는 신뢰할 것이 하나도 없다. 위기는 이미 시작되었다 - Jim Rogers

Image
나는 정부에서 발표하는 자료 가운데 신뢰할 만한 것은 단 하나도 없다고 믿는다.

나는 정부에서 발표하는 경제지표들에 관심을 두지 않는다. 특히, 선거때는 더욱 더 그렇다. 정부는 늘상 수치를 날조(fudge)한다는 사실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나는 정부가 발표하는 수치를 신뢰하지 않는다. 따라서, 모든 나라의 정부 발표는 관심 밖이며, 특히, 미국 정부가 발표하는 자료는 더욱 더 그렇다.

이번에 다가오는 주식시장 매도장세는, 내 인생에서 경험한 것 가운데, 가장 참혹할 것이다. 언제 시작될 지는 모르겠다. 그러나, 그러한 매도장세가 다가오고 있음은 확실하다. 미국 주식시장은 연이어 10년동안 계속 상승하였고, 지금 주식시장은 중대한 문제점을 안고 있다.

2008년 세계 경제위기는 과다한 부채로 인하여 발생하였다. 그런데, 2008년 이래로 부채는 로케트처럼 치솟고 있다. 그러므로, 다음 매도장세는 참혹할 수 밖에 없다.

2007년, 아이슬란드가 파산하였을 때 그에 주목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뒤이어 아일랜드가 파산하였고, 일주일 뒤에는 베어 스턴스(Bear Sterns)가 파산하였고, 그리고 몇 주 뒤에는 영국의 노던 록 (Northern Rock) 은행이 파산하였다. 그리고 마침내는 리먼 브라더스(Lehman Brothers)가 파산하였다. 상황이 여기까지 악화되어서야 사람들은 문제가 있음을 인식하였다.

위기는 우리가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지 않는 외진 곳에서 시작된다. 이번 위기는 이미 시작되었다. 북유럽의 라트비아가 붕괴되고 있다. 아르헨티나 베네주엘라 터키도 그렇다. 인도의 일부 은행들이 문제를 안고 있다. 인도네시아도 문제가 있다.

이러한 제반 문제들이 이미 표면으로 드러나고 있다. 그러나, 뉴스에는 보도되지 않고 있다. 이들 나라는 조그만 하기 때문에, 이들 나라에서 시작된 문제가 큰 시장으로 전이되기 전까지는 사람들은 관심을 두지 않는다. 큰 시장에서 문제가 발생하면, 그 때 가서야 뒤 늦게 인식을 할 것이다.

>> 20…

국제유가 전망, 66% 폭등 예상, 브렌트유 $114 ~ $126, 19번 석유파동, 20번째 석유파동 - RT

Image
아인슈타인은 일찍이 '미친 놈이란, 똑 같은 짓을 반복하면서 다른 결과가 나오기를 기대하는 놈'이라고 정의한 바 있다.

그가 살아 있다면, 그는 CNBC 부류의 기자들에게 미친놈의 정의를 한 번 더 되새겨 줄 것 같다. 또한 그는, 석유생산에 차질을 가져오는 정책을 만들어 내면서 '석유시장에 별다른 악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매번 똑같이 떠벌이는 석유정책 입안자들에게 '미친 놈'의 정의를 한 번 더 일갈할 것 같다.

아인슈타인은 '석유생산을 가로막으면, 반드시 가격 폭등이 뒤따른다. 지금 정책입안자들의 결정은 틀렸다'는 점을 지적할 것 같다.

지난 40년 동안, 우리는 19 차례의 석유파동을 겪었다. 지난 월요일, 미국무장관 폼페오가 20번째 석유파동 정책을 시작하였다. 국제유가가 어디까지 치솟을 것인가.

1973년 이래, 석유파동이 있을 때 마다 미국 정부 당국자들이 하는 말을 보자.
미국무부 대변인은 "미국 국무부는 석유공급 감소를 완화하기 위하여 협력국들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라고 매번 똑 같은 말을 되풀이 한다.

오펙(OPEC) 관리들도 "석유시장의 공급은 원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이번 가격 폭등은 공급부족이 원인이 아니라, 단순히 지정학적 원인에 기인한 것이다"라고 앵무새처럼 반복한다.

예나 지금이나, 그들의 태도는 똑 같다.
지난 주에, 미국무부에서 이란 제재 정책을 담당하는 Brian Hook는 "시장에는 국제유가를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는 충분한 량의 석유가 공급되고 있다"고 말했다.

사우디는 "국제 석유시장에 원활한 석유공급이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에, 당장은 증산할 일이 없을 것이다. 이란에 대한 제재에도 불구하고, 국제석유시장의 재고량은 오히려 증가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역사는 반복된다. 그러나, 정책입안자들은 지난 40년 역사에서 털끝 만큼도 깨달은 것이 없다. 앞으로 국제유가가 어떻게 될…

2019 ~ 2020 달러 환율 전망 USD KRW 달러/원 1247 1393 - 시장통료

Image
달러 환율 (USD/KRW)이, 예상한 바와 같이, 중요한 가격선인 1140원선을 강하게 돌파하였습니다.

달러환율 움직임이 매우 억지스럽다는 점과, 1140원선이 방향을 가를 기준이 될 것이라고 이미 여러차레에 걸쳐서 이야기 한 바 있습니다.

1140원을 강하게 돌파한 것은, 앞으로 크게 상승할 것임을 예고하는 신호로 해석할 수 있지 싶고, 저항선은 1247원, 1393원으로 잡아 볼 수 있겠습니다. 지지선은 1140원과 1120원 정도가 되지 싶습니다.

1390원 선에서 어떤 흐름을 보이는가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이 선에서 꺾이지 않으면, 그 다음은 어디까지 급등할 지를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되지 싶습니다. 그럴 경우, 그게 무엇인지는 알 수 없지만, 보통 사람들이 상상조차 할 수 없는 무언가가 도사리고 있음을 전제로 하여 헤아려야 하지 싶습니다.

그동안 보여온 억지스러운 흐름은 앞으로, 안정적인 흐름이 아니라, 급등하는 형식으로 될 가능성이 높음을 말해주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지 싶습니다.

[달러 환율 월간 그래프, 달러/원 USD/KRW]


제반 상황이, 사람들이 느끼지도 상상하지도 못할 정도로, 급격히 악화될 가능성을 념두에 두고서, 시장을 헤아릴 필요가 있다 싶습니다. 그러한 일이 현실화되지 않기를 간절히 바랄 뿐입니다.

우리 겨레의 안정과 평화 그리고 번영의 길은 오로지 민족자주적 실천에 있을 뿐, 그 밖에는 달리 길이 없을 것입니다. 실천이 담보되지 않는 요사스런 말과 형식놀음은 상황을 더 악화시킬 뿐이지 싶습니다. "전쟁이 나도 거기서 나고, 수천명이 죽어도 거기서 죽을 것"이라는 망언을 조금도 주저함 없이 뇌까린 트럼프 ....  

링크한 두 글을 통하여, 앞으로 상황이 어떻게 흘러갈 지, 그리고 지금 이 순간 어떤 상황에 있는 지를 헤아려 볼 수 있습니다. 미제국주의와 그에 굴종하는 꼭두각시 괴뢰 무리들이 무슨 흉계를 꿈꾸고 있는지 꼼꼼하게 짚으며 상황을 헤아려 보고, 앞으로의 환율을 가늠해 보시기 바랍니다.

>…

국제 은 시세 조만간 급등할 것, 전대미문의 백워데이션, 실물 은 부족 - Andrew Maguir

Image
옵션 만기일을 앞두고, 은(silver) 시장은 현물 은값이 선물 은값보다 높은 백워데이션(backwardations)을 보이고 있다.

선물(先物) 은값이 현물(現物) 은값보다 6센트나 낮다. 이렇게 심한 백워데이션은 역사이래 처음이다. 실질적인 은값은 현물 은값이다. 은값 15달러 이하로는, 량에 상관없이, 그 어디에서도 실물 은을 구할 수가 없다.

이러한 상황은 은값이 조만간에 폭등할 것임을 말해 주는 것이다.


스위스 은 정제업계 실물 은 공급 극단적으로 빡빡 - Egon von Greyerz

금 공급상황은 아직까지는 그런대로 괜찮다. 갈수록 실물 은을 구하기가 어려워지고 있고, 스위스 정제업계는  실물 은 공급상황이 빡빡한 현실을 확인시켜 주고 있다.

요즘 금값 은값이 옆걸음을 함에 따라, 현물 시장의 거래량은 활발한 편이 아니다. 그러나, 금값이 1350달러를 넘어서고, 은값이 15.5달러를 넘어서게 되면, 극단적인 현물 부족 현상이 수면위로 떠오를 것이다.

>> 2019년 2020년 국제 금 시세, 은 시세, 귀금속 시세 전망 - 주요 금융기관 및 전문가 의견
>> MMT와 불가피한 세계 경제위기, 금값 마지노선 1350달러 - Egon von Greyerz

Andrew Maguire Says “Broken” Silver Market About To Reverse Dramatically Higher
BUCKLE UP: Greyerz Says Swiss Refiners Confirm Supply Of Silver Is Now Extremely Tight
※ 전문가 전망은 이름 있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읽어 보고 핵심부분만 요약한 것입니다. 자주 살펴서 의견 변화의 흐름을 읽는 것이 중요할 것입니다.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국제 백금 시세 전망, 저평가 상태, 반등이 강하지는 않을 것 Platinum 플라티늄 - ABN AMRO

Image
금시세 은시세 달러시세 이자율 등도 백금 시세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이지만,

더 중요한 요인은 디젤자동차 분야, 유로존의 수요, 그리고 중국의 장신구 수요이다.

디젤자동차 분야의 수요는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지만, 이러한 추세는 이미 가격에 반영이 된 것으로 판단된다.

유로존 경제상황은 더 나빠질 것으로 예상되고, 그에 따라 유로존의 백금 수요가 저조할 것으로 예상된다. 경기 침체가 계속되고 있지만 그런대로 잘 관리되고 있는 것으로 생각한다. 이러한 유로존 경제상황 역시 백금 시세에 이미 반영이 되어 있으며, 하반기에 들어서면, 이로 인한 영향은 완전히 사라질 것으로 본다.

세계에서 백금 장신구에 대한 수요가 가장 많은 나라는 중국이다. 중국의 장신구 수요는 더 높아 질 것이고, 그에 따라 금값 은값 백금값에 우호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판단한다.

우리가 눈여겨 보아야 할 것은, 백금시세가 200일 이동평균선을 확보하였다는 점과 투기세력들이 약간의 매수포지션을 구축하고 있다는 점이다. 게다가, 현재의 백금시세는 저평가 상태에 있다.

이러한 제반 요인들을 종합하여, 우리는 백금시세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을 유지한다. 다만, 반등력이 그리 강하지는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

[참고: 백금 시세 일간 그래프. CME NYMEX: PL 그래프의 빨강색 선은 200일 이동평균선]
[참고: 백금 시세 주간 그래프, CME NYMEX: PL]

>> 국제 백금 시장 82% 장악하는 러시아와 남아프리카공화국 - Lindiwe Sisulu
>> 국제 금 시세 전망, 2019년 하반기 년말 1360달러 ~ 1400 달러 - Martin Huxley

>> 2019년 년말 국제 금시세 은시세 전망: 금값 1400 달러, 은값 16.5 달러 - Commerzbank
>> MMT와 불가피한 세계 경제위기, 금값 마지노선 1350달러 - Egon von Greyerz

Precious Metals Watch – Higher gold, silver an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