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금 시세 전망: 1250 달러까지 하락 후, 2019년에 1400 달러까지 상승 - Georgette Boele

ABN Amro의 귀금속 담당 수석 분석가인  Georgette Boele는, 달러강세 흐름으로 인하여,

금 시세는 년말까지 온스당 1,250 달러까지 하락한 뒤에, 2019년에 1,400달러까지 상승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아래와 같은 의견을 제시한다.

나는 금값에 부정적인 입장이다. 금값이 온스당 1,300 달러 아래로 떨어진 것은 놀랄 일이 아니다. 금값은 년말까지 1,250달러 정도까지 하락할 것이다. 지금은 금과 달러의 상반적인 흐름이 강하게 나타나고 있다.

그러나, 지금의 달러강세는 추세적 강세가 아니라, 큰 하락추세 가운데 나타나는 일시적인 반등 성격의 달러강세이다. 이러한 달러강세는 앞으로 몇 달간 더 지속되겠지만, 상승 폭은 그리 크지 않을 것이다. 지금 금 시세가 상승하지 못하는 가장 큰 원인은 달러강세 흐름이다.

달러강세와 함께, 상승하고 있는 이자율도 금값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10년 만기 미국채 이자율은 3.2% 까지 올라갈 것으로 예상한다.

기술적 측면에서 보더라도, 올 해 초부터 만들어진 1,300 달러 ~ 1,350 달러 가격대를 상향 돌파하지 못하였다. 금값이 1,300 달러 아래로 하락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흐름이다. 금값이 1,250 달러 아래로 떨어지면, 그것은 좋은 매수 기회가 될 것이다.

내년에는, 달러값이 매우 약화 될 것이고, 그에 따라, 금값은 온스당 1,400 달러까지 상승할 것이다.

>>  2018년 귀금속 시세 전망과 투자 : 금 시세, 은 시세, 플래티늄 시세, 팔라디움 시세
>> 2018년 ~ 2024년 국제 금 시세 단기/장기 예상 : CPM Group
>> 달러 상승, 금시세 하락 - 국제시장의 최대 위협 요인과 스스로를 지키는 길 - Jim Rogers

Gold Prices To Rally To $1,400 In 2019, U.S. Dollar To Drop - ABN Amro
전문가 전망은 이름 있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읽어 보고 핵심부분만 요약한 것입니다. 자주 살펴서 의견 변화의 흐름을 읽는 것이 중요할 것입니다.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