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금본위제 폐기, 쓸모 없는 노동자 - Keiser Report

미국은 금본위제를 폐기함으로써, 마음대로 돈을 찍어 낼 수 있게 되었다.

종이 돈을 마음대로 무한정 찍어 낸 결과는 무엇인가.

노동자들은 더 가난해 지는 고통속으로 떨어지고, 반면에 기업들의 수익성은 로케트 처럼 치솟았다.

최근의 자료를 보더라도, 시간당 노동자들의 수입과 기업들의 수익성 사이의 격차는 무려 130 퍼센트에 달한다.

닉슨이 금본위제를 내팽겨 친 이래로, 노동자들이 받는 노동의 대가는 급격하게 줄어들기 시작했다. 게다가, 노동자들은 노동의 대가가 줄어 들고 있다는 사실을 알 수도 없게 되었다.

또한, 돈을 마음대로 찍어 낼 수 있게 된 그 세력들에게 있어, 노동자는 더 이상 쓸모가 없게 되었다. 그 세력들은 노동자들에게 일을 시켜서 돈을 벌 필요가 없는 것이다. 그냥 돈 찍어 내는 윤전기만 돌리면, 언제든지 원하는 만큼 돈이 생기기 때문이다. 그 세력들은 굳이 노동자의 노동력에 의존해서 제품을 생산하고, 그 제품을 팔러 다닐 필요가 없는 것이다.

투명성이 없는 이러한 미국 경제체제에서 기업들은 손쉽게 돈을 끌어 모을 수 있다. 돈을 무한정으로 찍어 냄에 따라, 실제로는 인플레이션이 일어나고, 그에 따라 노동의 대가가 줄어 들고 있지만, 노동자들은 그러한 사실을 알 수가 없다.

닉슨이 금본위제를 폐지한 1971년 이전에는, 노동자들은 노동의 대가가 어느 정도 되는 지를 금값을 기준으로 하여 쉽게 알 수 있었다.

금본위제를 폐지한 이래로, 노동자들은 노동의 대가가 어느 정도인지, 얼마나 줄어 들고 있는 지를 알 수 없으므로, 중앙은행은 노동자들을 마음대로 손쉽게 속일 수 있는 것이다.

미국이 쌓아 올리는 막대한 빚더미는 노동자들을 더욱 바보로 만들고 있다. 노동자들은 노동의 대가가 줄어들고 있는지 어떤지를 생각할 겨를 조차 없게 되었다. 목숨을 부지하고 생계를 이어가자면, 매달 매달 빚을 메꾸어야 한다. 신용카드, 주택담보대출, 학자금대출 ... 숨돌릴 틈이 없다. 노동자들은 하루하루 살아가는 것 외에는 아무것도 생각할 여유가 없게 된 것이다.

주) 서방세력이 금값을 내리 누르기 위하여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음은 주지하는 바와 같습니다. 위 내용은, 서방세력이 그렇게 하는 이유 가운데 하나일 것입니다.

이제, 그러한 종이돈 마저 없애버리고, 전자화폐 체제로 들어가면, 어떻게 되겠는가...
종이돈을 찍어 내려면, 보안유지, 인쇄, 운송.... 등을 해야 하고, 그에 따른 인력과 장비가 들어갑니다. 일단 찍어 내어 노동자의 손에 들어간 돈은 어쩌지 못합니다. 그러니, 종이돈을 찍어 내는 데에는 그나마 물리적 유한성이 있습니다.

그러나, 전자화폐, 이른바 캐시리스(cashless) 체제가 되면, 그 모든 것이 필요없게 되고, 단지 컴퓨터 키보드 몇 개만 두드리면 됩니다. 아무런 제약도 없이, 그 세력들 마음대로 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 노동자들의 처지는 어떻게 되겠는가...? 이에 대하여 헤아려 보는 사람은 많지 않은 현실인 듯 합니다.

>> 끊임없이 전쟁을 부추기는 피아트 머니 - Max Keiser
>> 다가오는 금에 대한 전쟁 (War on Gold)과 이미 끝난 현금에 대한 전쟁 (War on cash) - Jim Rickards

>> 현금 금지 : 인도의 배후는 누구인가? - Makia Freeman
>> 한국, 2020년까지 동전 없애고 현금없는 사회로 : 캐시리스 소사이어티, cashless society - Bank of Korea

>> 몇 달 앞으로 다가온 역사상 최악의 세계적 위기 - Egon von Greyerz
>> 하이퍼-인플레이션과 금 시세: 뉴월드오더(NWO), 모든 사람 몸에 마이크로칩을 심고 사유재산 폐지 - Egon von Greyerz

Does US money-printing machine need workers after ditching gold standard? Keiser Report weighs in
시장단신은 시장 저변의 흐름과 관련이 있는 내용 가운데서 깊이 헤아려 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되는 내용을 요약한 것입니다.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